한국인이주자로 여기저기 살아보기(2): 스위스편

스위스 제네바는 유엔 등 수많은 국제기구가 위치해 있고, 그곳에서 일하는 전세계에서 온 외교관, 국제기구공무원, 그들의 배우자 및 자녀들 외에도, 그들을 위해 일하는 가정부, 청소부, 그리고 무급인턴들이 더불어 살고 있다. 내가 맨처음 제네바를 방문한 것은 2002년쯤 한국의 국가인권위원회에서 일할때였다. 이당시 얘기를 좀 해야겠다. 당시 인권정책국 법제개선담당관실의 계약직공무원이었는데, 한국정부가 가입한 혹은 미가입한 국제인권협약의 이행준수를 검토하는 일을 하고…

Women in Politics in Asia

For the past decades, female politicians in Asia have gone through an evolution form hereditary power to self-made role models for other women in politics. The secret of their success depends on their level of education, economic independence and support from their male patrons. The last one is particularly important. What makes women in the highest…

한국인이주자로 여기저기 살아보기(1): 영국편

[2012년 영국거주당시 Frontline Club에서 북한의 김정일 사망에 대한 기자회견중] 한국을 떠난지 11년차. 이젠 1년에 한두번씩 주로 일때문에 부모님과 형제자매가 있는 고향에 돌아가도 전혀 내집같지 않고, 길거리를 나다녀도 여행자 기분이다. 2015년 외교부 통계에 의하면, 나같이 해외에 거주하는 외국국적동포나 재외동포가 7,185명이라고 하는데, 중국에만 2,586명, 자료를 자세히 보니 조선족을 다 넣어놨고, 자료는 재외동포로 대사관등에 등록한 자들을 모아놓은 것이라…

Aung San Suu Kyi’s challenging task for Myanmar Muslims

This blog is based on the author’s recent fieldtrip to Malaysia and Myanmar on 28 July – 6 August 2016, during which she interviewed officials from UN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UNHCR), Malaysian and Myanmar governments, human rights activists, researchers, Rohingya refugees, asylum seekers and internally displaced persons (IDPs) in Kuala Lumper (KL), Yangon and…

Australia’s asylum policy, time to act before the September Summit in NY

The past week was not good for Australia’s human rights records. Last week, there were reports about child abuses in juvenile detention centres in Northern Territory. This week, the human rights violations and daily attack against refugees and asylum seekers in Nauru cover the news headlines. Australia’s offshore asylum processing centres and human rights abuses…